• 홍보센터
  • 언론속의 운암

언론속의 운암

게시판 내용
[연합뉴스] 보훈처, 독립유공자 후손 100명에 한방 의료지원
관리자
조회수 : 67   |   2021-08-11


자생한방병원, 1인당 300만원 상당 의료서비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국가보훈처는 제76주년 광복절을 맞아 자생의료재단(사회공헌위원장 신민식)과 함께 '독립유공자 후손 한방 의료지원 사업'을 한다고 11일 밝혔다.

독립유공자 후손 100명에게 인근 자생한방병원에서 1인당 300만원 상당의 의료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의병 활동을 한 독립유공자 허위 선생의 후손 허윤 씨가 지난 9일 강남자생한방병원에서 처음 진료를 받았다.

직접 진료를 담당한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명예 이사장은 "나라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의 후손을 직접 진료하고 예우해드릴 수 있어 영광"이라고 말했다.

이번에 의료지원을 받는 독립유공자 후손 중에는 몽골에서 의사로 활동하며 독립운동을 지원한 대암 이태준 선생과 운암 김성숙 선생, 낭산 김준연 선생, 장준하 선생 등의 후손이 포함됐다.

hyunmin623@yna.co.kr



file0 File #1   |   20210811연합뉴스.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뉴스1] '광복 76주년' 생존 애국지사 초상화 특별 전시
다음글 [뉴스1] 보훈처, '광복 76주년' 독립유공자 100명에 의료서비스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