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보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게시판 내용
5월 이달의 독립운동가
관리자
조회수 : 410   |   2017-05-03



  5월 이달의 독립운동가


방정환은 1899년 서울의 야주개(현 당주동)에서 출생하였다. 그의 집안은 천도교의 핵심인물인 권병덕과 왕래를 자주하며 친분을 쌓았다. 그는 10대 시절 권병덕이 주관하는 일종의 토론모임인 소년입지회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였으며, 총대장 역할을 맡기도 하였다.

1913년 선린상고에 입학하였으나 중퇴한 후 토지조사국의 말단으로 취직하였다. 1917년 천도교주인 손병희의 딸 손용화와 결혼하였고 사회적으로 주목받는 인물이 되었다. 경성청년구락부를 조직하여 잡지 『신청년』을 창간하였고, 직접 연극대본을 써서 무대에 올리기도 했으며 최초의 영화잡지 『녹성』 발간에 참여하였다.

1919년 3·1운동 당시에는 『조선독립신문』을 비밀리에 출판하여 배부하였는데, 이 일로 일경에 붙잡혀 고초를 겪었다. 이후 도일하여 도요대학(東洋大學)에서 철학 및 예술을 공부하였으며, 동시에 천도교 잡지인 『개벽』의 도쿄 특파원으로 활동하고 천도교청년회 동경지회의 설립을 추진하는 등 언론인이자 독립운동가로서의 길을 걸었다.

1923년 방정환은 어린이문화단체인 색동회 창립에 참여하면서 본격적인 어린이운동을 시작하였다. 도쿄에 유학 중인 방정환을 비롯해 정순철, 손진태 등 8인이 모여 색동회를 조직하였으며, 천도교소년회의 창립일인 5월 1일을 어린이날로 제정하였다.

또한 1923년에 창간된 잡지『어린이』는 방정환이 사망하기 직전까지 편집과 발행을 담당하여 어린이운동을 확산시키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1925년 신년호의 경우 발간 7일 만에 매진되어 3판까지 발행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방정환은 소파(小波), 몽중인(夢中人), 북극성 등 다양한 필명으로 『어린이』에 기고하였다.

그는 1931년 신장염과 고혈압으로 쓰러져 33세에 세상을 떠났다. 타계 직전까지 동화 집필과 구연에 몰두하였다. 현재 서울시 망우리공원에 묘소가 있다.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이 추서되었다.
 



file0 File #1   |   img.jpg0505.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4월 이달의 독립운동가
다음글 6월 이달의 독립운동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