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홍보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게시판 내용
[4월의 독립운동가] 김원용, 전경무, 심영신, 민함나 선생
관리자
조회수 : 253   |   2021-03-31


생몰연도

김원용 (1896~1976), 전경무 (1898~1947)

심영신 (1882~1975), 민함나 (1888~1952)

 

훈격

김원용 (1995) 건국훈장 애국장

전경무 (1995) 건국훈장 애국장

심영신 (1997) 건국훈장 애국장

민함나 (2019) 건국훈장 애족장

 

공적상세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는 광복회, 독립기념관과 공동으로 김원용(1896~1976), 전경무(1898~1947), 심영신(1882~1975), 민함나(1888~1952) 선생을 20214월의 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ㅇ 김원용, 전경무, 심영신, 민함나 선생은 오랫동안 미국에서 독립운동을 하며 미주지역의 독립운동 연합단체인 재미한족연합위원회를 이끌었다.

 

1930년대 후반부터 미국 본토와 하와이에서는 독립운동을 위해 미주지역 한인사회의 힘을 하나로 모아야 한다는 분위기가 조성되었고, 태평양전쟁이 본격화 되자 통일된 독립운동을 지원하기 위해 미주 한인대회가 열렸다. 미국 본토, 하와이, 멕시코, 쿠바의 재미한족 9개 단체 15명의 대표들이 1941419일부터 51일까지 13일 동안 호놀룰루에 모여서 해외한족대회를 개최하여해외한족대회 결의안을 발표하였다. 독립운동 단체를 통일하고 임시정부를 지원하기 위한 재미한족연합위원회라는 연합기관을 설치하고 13조의 재미한족연합위원회 규정을 결의하였다.

 

ㅇ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미국 본토에 집행부를 두고, 하와이에 의사부를 두는 이원체제로 운영되었다. 하와이 의사부의 영문서기로 김원용 선생이 선출되었으며, 1942년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중국 충칭(重慶)에 있는 대한민국임시정부의 외교활동을 지원하고 미주 한인단체와의 긴밀한 협조를 위해 전경무 선생을 충칭특파원으로 파송하였다.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대미외교를 활성화 하고, 미국 본토에서 한국 독립의 당위성을 알리기 위해 1944610일 워싱턴에 별도의 외교사무소를 설치하였다.

 

ㅇ 김원용·전경무 선생은 이 위원회에서 대외교섭과 외교활동을 주도하였다.

 

ㅇ 김원용 선생은 19455재미한족연합위원회 1♡ 계획이라는 문건을 통하여 해방된 국가건설을 위해 재미한인들의 헌신적인 노력을 강조했다

 

ㅇ 전경무 선생은 뉴욕 콜럼비아 라디오 방송에서 미국인을 상대로 한국은 왜 독립해야 하는가?’ 라는 제목으로 연설하며 한인들의 독립 열망을 전하였다. 아울러 미국의 라디오 방송이나 교육부 등 주요기관, 그리고 각종 집회에 참석하여 한국의 독립 관련 연설로 미국인의 관심을 모았다.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 미국 우정국의 한국 우표 발행에 참여해 1944112, 미국 사회에서 처음으로 태극기가 들어간 한국우표를 소개하기도 하였다.

 

ㅇ 외교적 노력과 병행하여 임시정부 등 독립운동을 지원하기 위한 자금모집 운동도 활발하게 펼쳐졌다. 심영신 선생은 미국 육군 소속 건축부에서 사업하며 적극적으로 독립운동 자금을 모집했으며 본인의 월급 전액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러한 열성적인 후원은 김구 선생의 백범일지, “심영신 등 제씨가 임시정부를 위하여 정성을 보내주기 시작하였다.”고 언급될 정도였다. 1945310일 하와이 여성들은 전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국내 동포들을 위해 연합부인구제회를 조직하여 민함나 선생이 회장에, 심영신 선생이 부회장에 선출되었다.

 

19422월 하와이 재미한족연합위원회 의사부에서 독립운동 자금의 대대적인 모금을 위해 독립금 수봉(收捧)위원회를 조직하였다. 이때 민함나 선생은 의사부 위원으로 호놀룰루에서 독립자금을 모금하였고, 이후에도 독립운동 자금 지원을 위한 모금에 매진하였다.

 

재미한족연합위원회는 해방이후 국내에 대표단을 파견했고, 특정 정당이나 정파에 치우치지 않은 중도적인 입장에서 좌우 협력을 통해 자주적인 통일 독립국가를 수립하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노력하였다 점에서 높이 평가된다.

 

정부에서는 선생들의 공훈을 기리기 위해 김원용 선생은 1995년 건국훈장 애국장, 전경무 선생은 1995년 건국훈장 애국장, 심영신 선생은 1997년 건국훈장 애국장, 민함나 선생은 2009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다.

 



file0 File #1   |   2021년 4월 이달의 독립운동가 포스터.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운암 김성숙선생 제52주기 추모제
다음글 52주기 추모제,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